달력

3

« 2019/3 »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고향가는 길에 잠시 들리기로 했다. 전에는 없었는데, 최근에 생긴듯 하다. 그래도 아주 최근은 아닌 것 같으니, 내가 관심이 없긴 없었나 보다. 아무튼 고향가는 길인데 그날은 하필 비가 내렸다.

장항스카이워크.

기벌포해전전망대라고도 하나 장항스카이워크로 더 잘 알려져 있다.

나무 위에 길을 만들어 위로 올라가면 장항 앞바다(기벌포해전) 을 내려다 볼 수 있다.

아이는 전망대보다는 밑의 모래사장을 더 좋아했다.

아이가 좋아해서 계속 있고 싶긴 했지만, 비가 계속 와서 다시 고향으로 발길을 돌렸다.


'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계룡시군문화 축제  (0) 2017.10.13
추석. 조카들과 함께  (0) 2017.10.13
장항스카이워크(기벌포해전전망대)  (0) 2017.10.13
여산 어느 저수지  (0) 2017.10.11
계룡산자연사박물관  (0) 2017.10.11
가을 우체국 앞에서  (0) 2017.08.18
Posted by 에드몽단테스